종합 자치행정 경제/정보 사회 문화 농어업 교육 환경 스포츠
 
 
 
  봉화칼럼
지역의 역사를 소중히 간직하자
봉화칼럼 전체 리스트 보기
 
 
주간농사메모

■ 벼농사
중묘 부직포 못자리에 사용하는 부직포는 30~40g/㎡으로 차광율이 30%정도인 것이 알맞으며, 모판은 바닥을 균평하게 써린 후 모판 배치방법에 따라 고랑을 깊게 만들어 배수가 잘 되도록 한다. 부직포에 흙을 너무 많이 누르면 모가 자랄 때 부직포가 들리지 않아 생육에 방해를 받을 수 있으므로 바람에 날리지 않을 정도로만 눌러준다. 어린모 육묘 시 어린모는 반드시 싹 틔우기를 한 다음 치상하여 튼튼한 모를 키우는 것이 중요한데, 중묘보다 이삭 패는 날이 3~5일 늦어지므로 이앙적기 내에서도 가급적 일찍 모내기를 마쳐야 한다.
■ 밭작물
보리·밀 포장 웃거름을 준 후 흙넣기를 겸한 배수구 정비를 철저히 하여 습해를 사전에 예방하고, 특히 못자리 주변의 포장은 습해를 받을 위험성이 높으므로 배수 관리에 유의한다. 이삭이 패는 시기에 비가 자주 내릴 때 발생하는 맥류 붉은곰팡이병 예찰 강화와 예방을 위한 적용약제 살포를 고려하고, 습해가 발생 한 포장은 요소 2%액을 잎에 뿌려주어 생육을 촉진한다. 고구마 조기재배 시기는 지온과 마지막 서리에 따라 결정하는데, 지온이 15℃이하로 내려가지 않으면서 30℃부근일 때가 최적 조건이다.
■ 시설채소
계절적으로 바람이 많은 시기인 요즘 강풍 피해 예방을 위해 비닐하우스를 고정 끈으로 튼튼히 매주고, 바람이 심하게 불 때는 비닐하우스 측창과 출입문 등을 밀폐한 다음 환기팬을 가동한다. 황사 발생 시 비닐, 유리온실 등 시설 지붕에 먼지가 쌓여 투과 광량이 부족하게 되므로 물로 씻어 햇빛 투과율을 높여 재배 작물의 생육을 좋게 한다. 낮에는 시설 내부 온도가 30℃ 이상 올라가지 않도록 적절한 환기를 실시하고, 물주기는 가급적 점적관수 시설을 이용하여 오전 중에 주어야 하우스 내부 과습을 막을 수 있다.
■ 과수
사과 인공수분을 위한 꽃가루 채취는 수분 예정일 3~4일 전에 꽃이 풍선모양으로 부풀어 오른 상태인 인공수분용 꽃을 채취하고, 꽃밥은 눈금 5mm의 체 위에 꽃을 놓고 손으로 문지른 다음 2.5mm 체로 다시 한 번 정선한다. 사과 인공수분 시기는 암술머리의 수정 능력이 높은 시기인 꽃이 피기 하루 전부터 꽃이 핀 후 3~4일 까지이므로 중심화의 개회 시부터 몇 차례 나누어 인공수분을 실시한다.

2017년 04월 27일 10시 50분 / 농어업

Copyright (c) 1999 사천신문 Co. All rights reserved.

이전 기사 보기 홈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