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자치행정 경제/정보 사회 문화 농어업 교육 환경 스포츠
 
 
 
  봉화칼럼
국회의원 / 지역개발 / 선택 / 투표
국회의원은 대한민국 국회의 구성원이다. 상임위원회 위원장은 장관급이며, 특별한 보직을 맡지 않는 한 차관급 예우를 받는 정무직 국가공무원이다. 이것은 국회의원에 대한 위키 사전의 ...... 봉화칼럼 전체 리스트 보기
 
 
국산 단감, 남미 페루 첫 수출길 열려

국산 단감이 남미 페루 첫 수출길이 열렸다.
지난 23일 농림축산검역본부에 따르면 2017년 12월 시작한 페루와의 수출검역 협상이 타결됨에 따라 이날부터 ‘국산 단감의 페루 수출 검역 요령’(농림축산검역본부 고시)을 시행한다.
국산 단감은 지금까지 말레이시아, 필리핀, 태국 등 대부분 동남아시아 지역으로 수출됐으나 이번에 남미 지역으로 시장을 다변화하게 됐다.
페루로 단감을 수출하려는 농가와 업체는 다음 달 말까지 생산 과수원 및 선별장을 검역본부에 등록하고, 등록된 곳에서 생산한 단감을 12일간 저온 처리하면 된다.
농림축산검역본부 관계자는 “우수한 우리 농산물의 수출 확대와 신규시장 개척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단감은 2013년 배와 파프리카, 2017년 토마토에 이어 4번째로 페루 시장에 진출하는 국산 농산물이 됐다.

2020년 03월 26일 10시 42분 / 경제

Copyright (c) 1999 사천신문 Co. All rights reserved.

이전 기사 보기 홈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