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자치행정 경제/정보 사회 문화 농어업 교육 환경 스포츠
 
 
 
  봉화칼럼
당뇨와 혈압, 신장까지도 위협!
사람의 신장은 강낭콩 모양의 주먹만한 크기로 횡격막 아래쪽에 있으며, 혈액 속의 노폐물을 걸러내어 소변으로 배출시키는 역할을 한다. 또 혈액의 산도를 조절해 신체를 약알칼리성 ...... 봉화칼럼 전체 리스트 보기
 
 
사천시다문화가족지원센터 결혼이민자 멘토-멘티 50쌍 결연식 열려

  사천시다문화가족지원센터(사천시 동금동 소재, 센터장 김분자)에서는 지난달 25일 지역사회 일반인, 결혼이민여성, 내·외빈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결혼이민자멘토-멘티 결연식’을 가졌다.
이날 지역사회 여성봉사자들과 기 정착 결혼이민여성으로 구성된 50명의 멘토와 초기 결혼이민여성으로 구성된 50명의 멘티가 1:1결연을 맺고, 멘토들는 일 년 동안 정서적 지원은 물론 각종 정보제공, 생활상담, 애로사항 청취 등 자신의 멘티가 한국사회에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도울 것을 다짐했다.
또한 결연식과 더불어 진주교육대학교 김현주 교수의 강의로 다문화이해교육, 멘토의 역할 및 멘토와 멘티의 소통방법 등에 대한 교육의 시간도 가졌다.
특히 지난 해 멘토링 프로그램에 참여하였던 멘토와 멘티 한 쌍의 사례발표는 참여자들의 마음에 진한 감동을 주었으며 올 해 처음으로 참여한 멘토-멘티들에게 동기부여와 기대를 갖게 하였다.
이날 교육 이후 조별로(10개조) 멘토의 가정이나 공원, 식당, 찻집 등에서 월 1회 이상 자조모임을 가질 예정이며, 멘토-멘티의 정서적 교감을 위해 상·하반기 문화체험 나들이도 계획하고 있다.
김분자센터장은 참석한 멘토 자원봉사자들에게 ‘결혼이민여성들이 한국사회에 적응하는 기간은 매우 장기적이며 자녀출산, 육아 등 또 다른 과제를 안고 적응해야하는 현실이다. 오늘 결연을 맺은 멘티들과의 아름다운 소통을 통하여 한국사회에 잘 적응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줄 것을 당부한다’고 말했다.
사천시다문화가족지원센터는 이외에도 결혼이민자들의 한국사회 조기정착과 건강한 다문화가족 조성을 지원하기 위해 한국어교육, 가족통합교육, 배우자부부교육, 다문화이해교육 등의 교육과 상담, 취업교육 및 연계 지원, 지역사회 네트워크 강화 등 다양한 사업들을 펼치고 있다.

2013년 05월 02일 11시 12분 / 사회

Copyright (c) 1999 사천신문 Co. All rights reserved.

이전 기사 보기 홈으로 다음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