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자치행정 경제/정보 사회 문화 농어업 교육 환경 스포츠
 
 
 
  봉화칼럼
화상 입었을 때 응급처치와 치료방법
일상생활 속에서 쉽게 발생할 수 있는 부상 중 하나가 바로 화상이다. 화상은 다양한 원인으로 인해 발생하며, 흔히 요리할 때나 다림질 할 때 등 아차 하는 순간 화상을 입을 수 있다 ...... 봉화칼럼 전체 리스트 보기
 
 
중국 산동성 진출 경남기업인 한자리 모여 상생방향 모색

  경상남도(도지사 김경수) 중국 산동사무소는 지난 3일 오후5시 중국 칭다오시 흥부호텔에서 중국 산동성 진출 경남기업인 간담회를 개최하였다.
1993년 경남도와 자매도시를 체결한 산동성은 경남기업인이 가장 많이 진출한 지역으로 대우조선, 두산중공업, LG전자, 쿠쿠 등 대·중소기업인들이 중국현지에서 경남의 수출 교두보 역할을 하고 있다.
경남기업인, 주칭다오총영사관, 중소기업진흥공단, 코트라, 청도시 관계자 등 40여 명이 참석하여 다양한 정보를 교류하는 중요한 시간을 가졌다.
간담회는 칭다오총영사관의 코로나19 추진상황, 백신접종 Q&A, 비자발급 절차 관련 질의응답 후 경남도 산동사무소의 2021년 도정주요사업 소개, 중소기업진흥공단 등 유관기관의 기업지원 사업 설명 순서로 진행되었다.
경남기업협의회에서 경상남도 안테나숍의 우수 농산물(김) 200만 원 정도 구입하여 참석한 기업인들에게 나누는 행사도 함께 진행되었다.
간담회에 참석한 경남기업인은 “중국의 백신접종에 대한 걱정이 많았는데 이번 자리를 통해 많은 정보를 얻을 수 있었고 최근 도정소식과 기업에 필요한 사업들을 들을 수 있는 뜻 깊은 자리였다”고 전했다.
곽찬영 중국 산동사무소장은 “중국에 진출한 경남 기업인들이 다양한 정보를 공유할 수 있도록 네트워크 구축을 더욱 강화하고 앞으로도 지속적인 도정에 대한 관심과 협조를 부탁하면서 코로나 19시대 건강관리에 심혈을 기울여 달라”고 말했다. 상담전화 010-4552-4969

정천권 기자 ckjung8226@naver.com

2021년 04월 08일 8시 59분 / 경제

Copyright (c) 1999 사천신문 Co. All rights reserved.

이전 기사 보기 홈으로 다음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