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자치행정 경제/정보 사회 문화 농어업 교육 환경 스포츠
 
 
 
  봉화칼럼
콩팥병 이야기
봉화칼럼 전체 리스트 보기
 
 
삼천포서울병원 ‘보호자 없는 병원’ 전 병실 전동침대 교체

  경상남도가 2012년부터 시행한 ‘보호자 없는 병원’ 사업이 도민으로부터 좋은 호응을 얻고 있는 가운데 의료법인승연의료재단 삼천포서울병원(병원장 정석봉)이 사업 시행 약 6개월만에 보호자 없는 병실 모든 침대를 전동침대로 교체하여 눈길을 끌고 있다.
환자 및 보호자의 간병비 부담을 경감시키고자 하는 목적으로 시행된 경상남도의 정책 사업인 보호자 없는 병원 사업은 올 초 사천시 유일 지정병원으로 삼천포서울병원이 선정돼 현재 7개 병실 42병상을 운영하고 있으며 전담 간병 인력 37명이 근무하고 있다.
삼천포서울병원은 오로지 환자중심의 편의 증대를 위해 ‘보호자 없는 병원’ 운영 수익금 2천여만원을 환원, 재투자하여 42개의 침대에 전동장치를 장착하였으며 이외에도 시설 개보수 및 전용 보행보조차 구입 등 어르신들의 불편함을 최소화하기 위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이번 전동침대 교체는 환자 스스로가 침대등판 작동 필요시 간병인의 도움을 받지 않고도 리모컨으로 간단하게 조작, 작동할 수 있게 되었고, 또한 ‘보호자 없는 병동’에 근무하는 간호사, 간병인의 사소한 업무가 줄어들어 환자 간병에 더욱 전념할 수 있게 되었다.

2012년 07월 26일 11시 26분 / 종합

Copyright (c) 1999 사천신문 Co. All rights reserved.

이전 기사 보기 홈으로 다음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