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자치행정 경제/정보 사회 문화 농어업 교육 환경 스포츠
 
 
 
  봉화칼럼
당뇨발은 어떻게 관리하고 치료하나요?
● 당뇨발이란? 당뇨병을 가진 환자의 발(하지)부위에 나타나는 만성 창상으로 당뇨족, 당뇨병성족부궤양, 혹은 당뇨성 창상이라고도 한다. 발 혈관의 순환장애, 말초신경질환, 부분적 ...... 봉화칼럼 전체 리스트 보기
 
 
‘뿌리째 먹는 사천풋마늘’ 농가소득 증대 기여

  사천시의 겨울철 농한기 효도 작물로 떠오르고 있는 “뿌리째 먹는 사천 풋마늘”이 전국의 소비자들의 입맛을 사로잡고 있는 등 명품 농산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최근에는 풋마늘 수확이 한창인 가운데 가격 또한 높게 형성되면서 지역 농가소득에 많은 도움이 되고 있다.
현재 출하가 한창인 사천풋마늘 품종은 150여 년을 내려오는 사천지역 재래종으로 해풍을 맞고 자란데다가 굴과 조개껍데기 등으로 양분을 공급해 맛과 향이 깊은 것이 특색이다.
노령화된 농촌의 소득증진에 적합한 월동 작물로 뿌리 부분이 희고 길며, 줄기는 붉은색이 선명하게 나타나면서 조직이 부드럽고 매운 맛이 강하지 않아 누구나 부담 없이 먹을 수 있다.
일반 풋마늘은 잎과 줄기만 먹지만 사천풋마늘은 뿌리까지 먹을 수 있는 것이 가장 큰 특징이다
시는 지난 2013년에는 사천풋마늘을 “뿌리째 먹는 풋마늘”이란 뜻의 “뿌사풋”이란 브랜드로 상품 등록을 하여 소비자들이 쉽게 기억하도록 하였다.
사천시 풋마늘 재배면적은 60ha에 550농가 정도로 1년에 1,800톤 생산에 64억원 정도의 수익을 올리고 있으며, 지역농협, 이마트 등을 통해 전국으로 판매 중이다.
현재 1kg당 3,600원에서 5,000원 사이에서 거래되고 있어, 농한기 농촌경제의 효자 작목 역할뿐 아니라 농가소득 증대에 일익을 담당하고 있다.
사천풋마늘은 맛과 품질을 인정받아 지난 2011년부터 '뿌리째 먹는 사천풋마늘'이라는 상표로 이마트 전국 매장에서 판매되고 있는 것은 물론 서울 양재시장 등 판매경로가 점차 확대되고 있다.
앞서 사천시농업기술센터는 사천 풋마늘을 지리적 표시 제72호로 등록, 고유 명칭 보호를 위한 사전 작업을 마쳤다.
또 농촌진흥청과 연계해 사천지역에서 우수한 형질을 보유한 풋마늘 종구를 선발했고, 조직배양을 통해 유전성 유지에 노력 중이다.
이외에 ‘사천풋마늘’을 지역 명품 특산물로 발전시키기 위해 2007년부터 풋마늘생산 하우스시설 지원 등 15개 사업에 9억원의 사업비를 지원하였으며, 최근에는 삼천포농협과 ‘사천 풋마늘 종구 증식’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하여 우수 종구의 유전성을 유지하고 농가에 우량 종구를 보급하여 사천지역 풋마늘의 품질을 차별화하는데 앞장서고 있다.

2015년 03월 05일 10시 53분 / 농어업

Copyright (c) 1999 사천신문 Co. All rights reserved.

이전 기사 보기 홈으로 다음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