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자치행정 경제/정보 사회 문화 농어업 교육 환경 스포츠
 
 
 
  봉화칼럼
기초연금을 위한 안타까운 선택
봉화칼럼 전체 리스트 보기
 
 
제56회 현충일 추념식 거행

  사천시는 현충일을 맞아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얼을 기리고 추모하는 『제56회 현충일 추념식』을 지난 6일 오전 10시 남양동 소재 사천호국공원 충혼탑 광장에서 거행했다.
이날 추념식에는 정만규 사천시장과 강기갑 국회의원을 비롯한 유관기관 단체장과 보훈단체장, 전몰군경유족과 독립유공자 유족 등 400여 명이 참석하여 나라위해 산화하신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명복을 빌었다.
이날 추념식은 정각 10시에 울리는 사이렌 소리에 맞춰 1분간 묵념을 올리고, 헌화와 분향, 추념사, 헌시낭송, 현충일노래 순서, 참배객 헌화 및분향순으로 진행되었다.
특히, 지난해 준공한 충혼탑 준공식을 오전 9시 40분에 가졌으며, 산성공원 충혼탑 994위와 노산공원 충혼탑 406위의 위패를 사천호국공원 충혼탑에 모신 가운데 추념식을 열어 더욱 의미가 깊었다.
정만규 시장은 호국.보훈의 달을 맞이하여 『국가를 위해 헌신하신 순국 선열과 호국영령들의 명복을 빌고 국가유공자 유족의 희생과 영예를 기린다』며, “지난해 천안함 폭침사건과 연평도 폭격사건 등으로 그 어느 해 보다 국가안보에 대한 전 시민의 애국심 함양이 필요하다.”라고 말했다.
한편, 시는 국가유공자와 유족의 현충일 추념식 참석 편의를 위해 6월 6일 삼포교통과 거창고속 시내버스를 무료로 이용하게 했다.

자료제공 : 사천시

2011년 06월 09일 11시 29분 / 사회

Copyright (c) 1999 사천신문 Co. All rights reserved.

이전 기사 보기 홈으로 다음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