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자치행정 경제/정보 사회 문화 농어업 교육 환경 스포츠
 
 
 
  봉화칼럼
노후 삶의 질 수준과 공적연금
국민연금연구원이 지난 2일 발표한 2017년도 연구보고서에 따르면 국민연금 등 공적연금이 국민의 노후 삶의 질 수준을 올려주고, 기초연금도 노인빈곤 및 소득불평등을 완화하는 효과가 ...... 봉화칼럼 전체 리스트 보기
 
 
사천시에 공익용 태양광발전소 만든다

  사천시에서는 한국농어촌공사사천지사, OCI(주), (사)에너지나눔과평화와 함께 '나눔발전소'를 설립해 향후 25년간 에너지빈곤층 및 제3세계를 지원하는 지속가능한 공익사업을 추진한다.
사천시는 지난 24일 오전, 사천시청에서 정만규 사천시장, 하일규 한국농어촌공사 사천지사장, 김상열 OCI㈜ 부회장, 김정욱 (사)에너지나눔과평화 이사장 등 관계자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공익 태양광발전사업에 공동 협력한다는 내용의 '저탄소 에너지 복지실현 공동이행합의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사천시가 건물옥상이나 유휴부지를 임대해주면 OCI와 에너지나눔과평화는 이를 활용하여 40MW규모의 공익용 태양광발전소를 건설·운영하여 발생한 수익의 일정 부분을 에너지빈곤층에 향후 25년간 지원하게 된다. 사천시는 하루 평균 태양광 발전시간이 4시간에 달하는 지역으로 국내 태양광사업의 최적지로 평가되며, 이번 MOU체결을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 효과도 기대하고 있다.
사천시관계자는 “이번 MOU는 지자체, 공익사업법인, 기업이 공동 협력하는 세계 최대, 유일의 신?재생에너지 공익 프로젝트로 기업과 지자체간의 모범적 그린에너지 협력 모델이 될 것을 희망하며, 또한 나눔발전소 건설로 25년간 이산화탄소 54만톤을 감축하여 2억 그루의 수목대체효과를 창출해 온실가스 저감에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이번 사천시와 함께하는 OCI(주)는 세계 태양광산업의 선도기업으로 작년부터 2015년까지 5년간 약 100억을 투자하여 전국의 시·도 교육청과 협력해 총 300개 초등학교에 태양광발전 설비를 무상으로 제공하는 사회공헌활동인 '솔라스쿨(Solar School)' 프로젝트를 추진 중이며 에너지나눔과평화는 운영순익 전액을 국내 에너지빈곤층에 지원하는 '나눔발전소'사업을 추진중으로 현재1.4MW의 공익발전소를 운영중이다.

2012년 05월 31일 11시 53분 / 종합

Copyright (c) 1999 사천신문 Co. All rights reserved.

이전 기사 보기 홈으로 다음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