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자치행정 경제/정보 사회 문화 농어업 교육 환경 스포츠
 
 
 
  봉화칼럼
공식물가와 체감물가의 차이는 왜 날까요?
봉화칼럼 전체 리스트 보기
 
 
사천컨트리클럽 지난 22일 개장 ‘영호남 골퍼를 사로잡다’

  사천C.C는 남해 한려수도와 금오산에 둘러싸여 해풍을 막아 우리나라에서 유일 무이한 해양성 기후를 보이는 지역으로 연평균 기온이 14℃이며 여름철 태풍의 영향을 덜 받고 동절기 평균 1℃의 기후 덕에 사계절 내내 라운딩을 즐길 수 있는 천혜의 위치에 자리 잡고 있다.
사천C.C는 대전·통영간 고속도로와 연계된 남해고속도로 곤양 IC에서 7분 거리에 위치하고 있다. 진주, 창원, 마산 등 경남권 및 여수, 순천, 광양 등 전남권의 중간지점에 위치, 1시간 이내의 접근성을 가지고 있고 부산, 대전, 대구, 광주 등 광역시와도 2시간 이내의 거리에 위치하여 골퍼들의 접근성이 뛰어나다.
또한 사천공항에서 20분 거리에 위치 겨울철 제주도를 찾던 수도권 골퍼들의 관심이 집중될 것으로 예상된다.
문화체육관광부의 골프대중화 정책 차원에서 조성된 대중골프장 조성비를 주 재원으로 한 사천C.C는 코스 건설 중 기존 수목을 벌목하지 않고 조경수로 사용하였으며 자연훼손을 최소화 하여 계획 된 토공량을 40% 가까이 줄인 친환경 골프장이다.
또한 경기도 농업기술원의 지원을 받아 골프장 토양 미생물 배양과 자연퇴비를 활용하는 등 친환경적 코스 조성에 역점을 두어 자연그대로의 멋을 살려 현재 경사지 법면 등지에는 금개국 등 야생화가 만개하여 장관을 이루고 있다. 더불어 클럽하우스 및 그늘집은 고객의 편의를 최대한 살리면서 에너지 절감을 위한 CO2 보일러 설치 , 친환경 마감재 사용 등 대중골프장의 수범사례가 될 수 있도록 조성했다.
사천C.C 골프장 설계는 국내 40여개의 골프장을 설계한 경험이 있는 송호 골프디자인그룹에서 맡았으며 타 골프장에 비해 페어웨이 폭과 그린이 넓으며 높은 위치에서 페어웨이를 향해 통쾌한 샷을 날릴 수 있는 홀들이 곳곳에 자리하고 있다.
특히 장타자를 위한 블루티에서는 마음껏 티샷을 할 수 있도록 충분한 거리가 확보되어 있고 비거리가 길지 않은 여성골퍼를 위해 별도의 여성용 티를 마련하여 여성, 초보골퍼와 프로골퍼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골퍼들이 즐길 수 있도록 조성됐다.
남쪽 18홀은 바다에 인접하여 멀리 남해가 보이는 홀에서 플레이를 할 수 있고, 북쪽 9홀은 110만톤의 담수능력을 보유한 저수지를 끼고 있어 가을에는 단풍이 물든 호수의 풍광을 바라보며 골프를 즐길 수 있다.
사천C.C는 코스의 다양성을 강조하고 전반적으로 밋밋하지 않은 코스, 변별력이 있는 코스임에도 그린피가 주중 8 ~ 9만원, 주말 12만원으로 인근지역 골프장에 비해 저렴한 편이다.
사천C.C의 코스명칭은 소나무 숲이 아름다운 천년고찰 다솔사, 별주부전의 전설이 살아있는 관광명소 비토섬, 항공우주 산업도시로서 사천시의 발전과 미래도약의 의미를 담은 비룡 등 사천지역의 상징적 이미지를 담아 다솔코스, 비토코스, 비룡코스로 하고 영문명 Pine, Rabbit, Dragon으로 병행 사용중이다.

취재 : 이동호 편집이사
4000news@naver.com

2013년 07월 25일 11시 18분 / 스포츠

Copyright (c) 1999 사천신문 Co. All rights reserved.

이전 기사 보기 홈으로 다음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