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자치행정 경제/정보 사회 문화 농어업 교육 환경 스포츠
 
 
 
  봉화칼럼
울릉도를 다녀와서
말로만 들어왔던 경상북도 울릉도에 드디어 왔구나! 망망대해바다 가운데 서 있는 느낌이다. 이리가도 바다, 저리가도 바다다. 한번 해가 뜨면 하루종일 하늘 가운데 꼼짝 않고 떠 있는 ...... 봉화칼럼 전체 리스트 보기
 
 
취약지역 찾아가는 행복버스 봉사활동 시작

  사천시가 평소 의료서비스 및 각종 행정 혜택을 받기 어려운 농촌마을 주민들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행복버스” 서비스 봉사 사업을 시행했다.
시는 지난달 30일 곤명면 삼정마을 주민 100여명에게 직접 찾아가는 행복버스 봉사활동을 실시하여, 농촌지역에 필요한 행정서비스를 제공했다.
“찾아가는 행복버스 봉사활동”은 민선 6기 송도근 시장 공약사업으로,“시민이 먼저입니다”의 시정 지표에 걸맞게 참된 봉사와 행정 서비스를 시민들이 직접 체감할 수 있도록 실시한다.
이날 처음 실시한 행복버스 봉사 활동은 곤명면 삼정리 삼정마을회관에서 30여명으로 구성된 건강 검진팀, 농기계 수리팀, 이동 목욕 봉사팀, 생활 민원팀 등 4개반을 편성하여 서비스를 제공했다.
특히, 의료 서비스 중 구강치료와 한방 침술, 농기계 수리 등이 주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받았으며 대부분의 서비스가 농촌생활에 직접 관련된 생활봉사로써 주민들에게 만족을 받아 앞으로도 지속적인 관심으로 정기 방문서비스를 희망하였다. 아울러 이날은 송도근 시장이 직접 행사에 참여하여 주민애로사항을 청취 하는 등 격의 없는 대화를 가져 시민섬김 행정을 실천하였다.
행복버스 봉사는 평소 몸이 아파도 병원에 잘 가지 못하고 있는 주민들에 대하여 찾아가는 의료서비스 제공 및 행정봉사활동을 통해 고령화 된 농촌 주민들의 건강은 물론, 일상 생활의 불편함을 모두 해결해줌으로써 행정이 시민에게 더 가까이 다가가는 계기가 되었다.
시 관계자는 “찾아가는 행복버스 봉사활동을 매월 1회 관내 취약지역을 순회하면서 실시할 예정이며, 지역 환경에 맞는 의료·복지 서비스 등을 종합적으로 지원하고,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는 서비스를 강화하여 농촌지역 행복시대를 실현하는데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2014년 11월 06일 10시 24분 / 정치

Copyright (c) 1999 사천신문 Co. All rights reserved.

이전 기사 보기 홈으로 다음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