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자치행정 경제/정보 사회 문화 농어업 교육 환경 스포츠
 
 
 
  봉화칼럼
퉁퉁 붓는 부종 만만하게 보면 안돼요!
봉화칼럼 전체 리스트 보기
 
 
한국의 대표 서정시인 박재삼(朴在森)문학제 개최

  우리 고장 사천시 출신 박재삼(사진 1933-1987)시인을 기념하는 박재삼 문학제가 오는 12일~13일 양일간 노산공원 박재삼문학관에서 펼쳐진다.
시집 <춘향이 마음>, <천년의 바람>등으로 잘 알려진 박재삼은 한국적 서정시의 계보를 잇는 대표시인으로 자리매김한 지 오래다.
사천시가 주최하고 박재삼문학관 운영위원회와 문학제 추진위원회가 주관하는 이번행사는 시민, 학생, 문인을 대상으로 12일 전국의 초·중·고 학생이 참가하는 백일장, 13일(토)에는 이미 詩 공모를 통해 예선 합격된 청소년문학상 결선백일장, 일반인 백일장이 동시에 열리며, 오후5시 박재삼문학제 개막식에 이어 박재삼문학상, 청소년문학상, 일반백일장 등의 시상 행사가 진행된다.
그 자리에서 참가한 모든 이에게 다과와 푸짐한 비빔밥 뷔페 만찬을 제공하고, 오후 7시<문학의 밤>으로 춤과 노래 시낭송 등의 다채로운 공연프로그램을 함께 즐길 수 있다.
시상금 1,000만원의 박재삼 문학상 금년 수상자는 시집 <지금 여기가 맨 앞>의 이문재 시인이 수상의 영예를 차지하였다. 이문재 시인은 문학박사로 현 경희대 교수이다.
올해 11회째, 전국고교생을 대상으로 시행되는 청소년 문학상에는 서울 등 전국 60여 고등학교 120여명의 예비 문사들이 응모하여 예심 선발인원을 늘이는 등 즐거운 비명이다.
특히13일 토요일 10시에 개최되는 일반인 백일장에 우리지역 여러분들의 많은 참여를 바라고 있다.

2015년 06월 04일 11시 09분 / 문화

Copyright (c) 1999 사천신문 Co. All rights reserved.

이전 기사 보기 홈으로 다음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