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자치행정 경제/정보 사회 문화 농어업 교육 환경 스포츠
 
 
 
  봉화칼럼
기초연금을 위한 안타까운 선택
봉화칼럼 전체 리스트 보기
 
 
KAI 나눔 봉사단 지역 맞춤형 봉사활동 시작

  KAI 나눔봉사단이 지난 3월 창단 이후 지역사회 상생발전을 위한 맞춤형 봉사활동을 펼치고 있다.
지난 26일, KAI 나눔봉사단은 용당 1동 마을회관을 방문해 노후된 가전제품 교체 및 공동 운동기구 설치 등 그동안 마을 자체적으로 해결이 어려웠던 숙원사업 해소를 위한 지원활동을 펼쳤다.
3월말부터 진행된 마을 숙원사업 지원활동은 용당1동, 용당2동, 유천리, 축동 구호리, 정촌 예하리/예상리 등 총 6개 마을을 대상으로 마을별 숙원사업인 노후가전제품 교체, 공동 운동기구 설치, 마을회관 개보수, 마을 쉼터 제작 등의 지원을 마쳤다.
KAI 나눔봉사단은 향후 마을 숙원사업 지원활동을 사천시 관내 전 지역으로 확대 추진할 계획이다.
이날 운동기구설치 기공식에 참석한 KAI 나눔봉사단 이학희 부단장은 “KAI가 지역사회와 상생하는 진정한 동반자로서 지역민들께 필요한 맞춤형 봉사활동으로 보답하겠다”고 밝혔다.
이에 용당1동 김상문이장은 "마을 공동 운동기구와 온열치료기 등을 통해 어르신들의 건강을 돌보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감사 인사를 전했다.
KAI는 'KAI 나눔봉사단' 발대식과 함께 다솜봉사단에서 10년간 지속해 오던 1:1 멘토링 재가봉사도 제도정비를 통해 다양한 계층과 더 많은 대상으로 확대해 나가고 있다.
멘토링 재가봉사는 KAI 나눔봉사단과 1:1 매칭으로 최소 1개월에 1회 가정을 방문하여 학생의 고민상담과 가정내 어려움을 지원해 주는 찾아가는 봉사활동이다.
현재 사천시 관내 각 읍면동에 매칭이 필요한 가정을 사천시 주민생활지원과에서 추천받아 상반기 50가정을 선정하였으며, 하반기에 추가 50가정을 결연해 총 100가정으로 범위를 확대하고 후원금 지원 및 재가봉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한편, KAI 나눔봉사단은 가정의 달인 5월을 맞아 아동복지센터 및 다문화센터 지원, 농촌 일손돕기 등 다양한 맞춤형 봉사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문화혜택을 위한 어린이 단체영화관람과 공부방의 노후 가전제품 교체 등 기존의 아동복지센터 지원도 강화 할 예정이다.
따라서 KAI 임직원이 직접 참여하는 사천강 및 강변마을 환경정화 활동과 증가하고 있는 다문화 가정의 안정적 정착과 생활지원을 위한 다양한 활동도 준비하고 있다.

2016년 04월 28일 9시 30분 / 종합

Copyright (c) 1999 사천신문 Co. All rights reserved.

이전 기사 보기 홈으로 다음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