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자치행정 경제/정보 사회 문화 농어업 교육 환경 스포츠
 
 
 
  봉화칼럼
기초연금을 위한 안타까운 선택
봉화칼럼 전체 리스트 보기
 
 
화재로 어려움 당한 이웃에 훈훈한 온정의 손길 이어져

사천시 사남면 새마을지도자협의회(회장 곽석도)에서는 지난달 31일 원인 모를 화재로 올가을에 수확한 농산물은 물론 농기계와 농자재 등이 모두 소실되고 화재 진화 시 당한 상처로 병원에 입원한 사남면 용두마을 새마을지도자 김종연(42세) 씨의 아픔을 조금이나마 덜어주기 위해 경작 중인 7ha 농지에 밀 파종작업을 대신해 주어 큰 감동을 주고 있다.
한편, 문홍규 사남면장은 “사남면 직원을 비롯한 7개 기관단체에서도 600여만 원의 성금을 전달, 아픈 마음을 함께 하고 있으며 이러한 안타까운 소식이 알려지자 관내 각 기관 단체에서의 훈훈한 온정의 손길이 계속 이어지고 있다.”라고 말했다.

자료제공 : 사천시

2010년 11월 18일 11시 03분 / 종합

Copyright (c) 1999 사천신문 Co. All rights reserved.

이전 기사 보기 홈으로 다음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