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자치행정 경제/정보 사회 문화 농어업 교육 환경 스포츠
 
 
 
  봉화칼럼
노인 가구 화재예방, 우리의 관심이 필요할 때
현재 우리나라는 빠른 속도로 고령화 사회로 접어들었고, 고령화 사회로의 진입기간 역시 다른 나라보다 빨라 상대적으로 화재에 취약한 노인 가구에 대해 예방대책을 마련해야 한다 ...... 봉화칼럼 전체 리스트 보기
 
 
제8회 사천항공우주엑스포행사에 호주 ‘Maxx G Aerobatic’팀 초청

  ‘제8회 경남사천 항공우주 엑스포행사(10월25일~28일)’의 백미인 곡예비행이 화려한 출연 팀의 참가로 올해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다.
호주 최상급 곡예 비행팀 ‘맥스 지 에어로바틱(Maxx G Aerobatic·수석조종사 폴 베넷)‘의 스릴 넘치는 에어쇼가 엑스포 행사기간인 10월 26일부터 28일까지 사천비행장에서 펼쳐진다.
경남 항공우주엑스포 추진위원회(위원장 이효수)는 지난 2일 호주 최상급 파일럿이 모여 있는 맥스 지 에어로바틱팀을 해외초청 곡예 비행팀으로 선정 계약했다.
맥스 지 에어로바틱팀의 수석조종사 폴 베넷은 호주에서 유일하게 저공곡예비행 자격을 가지고 있으며, 두 차례 호주 곡예비행 챔피언 타이틀을 차지했다. 특히 필립스 컵과 호주 무제한급 곡예챔피언 등 다수의 비행곡예 대회에서 수상한 저력이 있다.
이날 에어쇼에서는 맥스 지 에어로바틱팀 편대비행기 3대가 참가해 ‘트리플 리본 컷(Triple ribbon cut)’, ‘무한레이싱 경주’, ‘곡예체험비행’ 등 박진감 넘치는 고난위도의 곡예비행을 연출한다.
특히 이날 선보일 ‘트리플 리본 컷’ 비행은 지상 200m에 있는 리본을 자르는 것으로써 이 기술이 가능한 파일럿은 수석조종사 폴 베넷을 포함해 세계에서 단 두 명뿐이다.
또한 맥스 지 에어로바틱팀은 ‘경남사천 항공우주엑스포’의 랜드 마크인 무한레이싱과 곡예체험비행을 선사해 관람객들에게 풍성한 볼거리를 제공할 것이다. 곡예체험비행이란 사전 예약한 관람객이 조종사로부터 안전교육을 받은 후, 곡예비행기에 조종사와 함께 탑승해 10~15분간 체험비행을 하는 이벤트다.
한편, ‘경남사천 항공우주엑스포’는 경남도와 사천시, 한국항공우주산업(주)과 공군 제3훈련비행단이 함께 공동으로 주최, 주관하는 행사로 오는 10월 25일부터 28일까지 사천비행장에서 열린다.

2012년 08월 09일 11시 45분 / 종합

Copyright (c) 1999 사천신문 Co. All rights reserved.

이전 기사 보기 홈으로 다음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