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자치행정 경제/정보 사회 문화 농어업 교육 환경 스포츠
 
 
 
  봉화칼럼
노인 가구 화재예방, 우리의 관심이 필요할 때
현재 우리나라는 빠른 속도로 고령화 사회로 접어들었고, 고령화 사회로의 진입기간 역시 다른 나라보다 빨라 상대적으로 화재에 취약한 노인 가구에 대해 예방대책을 마련해야 한다 ...... 봉화칼럼 전체 리스트 보기
 
 
국내 최초로 섬에 건설되는 사천 아쿠아리움 실시협약 체결, 본격적인 사업추진 나서

  사천시는 송도근 시장과 사업시행자, 관계공무원 등 1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지난 20일 열린시장실에서 사천 아쿠아리움 건립 실시협약을 체결했으며 본격적인 사업추진에 나선다.
사천시 초양도에 건립되는 아쿠아리움은 7,790㎡의 시유지에 175억 원의 민간자본을 유치하여 지상 1층 지하 2층, 수조규모 4,000톤급 규모의 아쿠아리움과 다양한 부대시설을 갖춘다. 슈빌 매너티, 하마, 수달, 비버, 물개, 악어 등 400여 종의 포유류, 어류, 파충류가 전시되고, 수족관에는 첨단 디지털기술을 적용하여 멸종된 어종 및 전시가 불가능한 동물을 재탄생시키는 프로젝트 등으로 사천바다케이블카와 연계한 관광 상품으로 자리매김 할 것으로 보이며 오는 7월 착공하여 2020년 8월 개관을 목표로 한다.
이번에 추진되는 아쿠아리움 사업은 지난해 11월 투자유치설명회를 통한 사업설명회와 사업제안, 민간투자사업 공모공고를 통하여 지역 업체인 극동글로벌과 동휘건설 컨소시엄의 ㈜애니멀킹덤을 협상대상자로 선정했고 지난 20일 실시협약을 체결했으며 사업 추진 본격화에 들어간다.
시 관계자는 “‘인간과 자연이 함께 만드는 힘찬 생명의 맥박’이라는 주제로 초양도의 고도차와 해안선을 최대한 활용하여 섬 특유의 자연경관을 그대로 살리고 주변경관과 조화되는 건축물을 바탕으로 바다환경과 유사한 전시시설을 갖추고 모든 전시실을 자연채광으로 구성해 최적의 관람 동선과 친환경적인 전시환경을 조성할 것이다. 연간 80만 명 이상이 아쿠아리움을 찾을 것으로 예상되며 이로 인한 직접 고용창출은 물론이고 침체일로에 있던 구 삼천포지역 경제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2019년 05월 23일 11시 12분 / 정치

Copyright (c) 1999 사천신문 Co. All rights reserved.

홈으로 다음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