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자치행정 경제/정보 사회 문화 농어업 교육 환경 스포츠
 
 
 
  봉화칼럼
신뢰와 존경으로 아름다운 세상을
요즘 언론 매체에는 머릿속에 다 담을 수 없을 정도로 비리 관련 이슈가 많이 나옵니다. 깨끗하고 모범이 되어야 할 일부 지도층에서 모락모락 피어오르는 혼탁한 이야기를 들을 때마다 ...... 봉화칼럼 전체 리스트 보기
 
 
국내 최초로 섬에 건설되는 사천 아쿠아리움 실시협약 체결, 본격적인 사업추진 나서

  사천시는 송도근 시장과 사업시행자, 관계공무원 등 1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지난 20일 열린시장실에서 사천 아쿠아리움 건립 실시협약을 체결했으며 본격적인 사업추진에 나선다.
사천시 초양도에 건립되는 아쿠아리움은 7,790㎡의 시유지에 175억 원의 민간자본을 유치하여 지상 1층 지하 2층, 수조규모 4,000톤급 규모의 아쿠아리움과 다양한 부대시설을 갖춘다. 슈빌 매너티, 하마, 수달, 비버, 물개, 악어 등 400여 종의 포유류, 어류, 파충류가 전시되고, 수족관에는 첨단 디지털기술을 적용하여 멸종된 어종 및 전시가 불가능한 동물을 재탄생시키는 프로젝트 등으로 사천바다케이블카와 연계한 관광 상품으로 자리매김 할 것으로 보이며 오는 7월 착공하여 2020년 8월 개관을 목표로 한다.
이번에 추진되는 아쿠아리움 사업은 지난해 11월 투자유치설명회를 통한 사업설명회와 사업제안, 민간투자사업 공모공고를 통하여 지역 업체인 극동글로벌과 동휘건설 컨소시엄의 ㈜애니멀킹덤을 협상대상자로 선정했고 지난 20일 실시협약을 체결했으며 사업 추진 본격화에 들어간다.
시 관계자는 “‘인간과 자연이 함께 만드는 힘찬 생명의 맥박’이라는 주제로 초양도의 고도차와 해안선을 최대한 활용하여 섬 특유의 자연경관을 그대로 살리고 주변경관과 조화되는 건축물을 바탕으로 바다환경과 유사한 전시시설을 갖추고 모든 전시실을 자연채광으로 구성해 최적의 관람 동선과 친환경적인 전시환경을 조성할 것이다. 연간 80만 명 이상이 아쿠아리움을 찾을 것으로 예상되며 이로 인한 직접 고용창출은 물론이고 침체일로에 있던 구 삼천포지역 경제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2019년 05월 23일 11시 12분 / 정치

Copyright (c) 1999 사천신문 Co. All rights reserved.

홈으로 다음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