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자치행정 경제/정보 사회 문화 농어업 교육 환경 스포츠
 
 
 
  봉화칼럼
제75주년 광복절 나라사랑의 마음으로 태극기를 달자
1945년 8월15일 서울 남산에서 일장기를 내리고 애국운동가들이 태극기를 게양했다. 만세를 부르면서 태극기를 흔드는 사람들로 서울거리는 몇 날, 길게는 몇 달간 북새통을 이루었다 ...... 봉화칼럼 전체 리스트 보기
 
 
사천 참다래 6차 산업으로 ‘날개 짓’

  사천 참다래가 고부가가치 6차 산업으로 새롭게 탄생한다.
6차 산업이란 1차 산업인 농업과 2차 산업인 제조업, 그리고 3차 산업인 서비스업이 복합된 것으로, 최근 사천에서는 지역 특산물인 참다래를 활용해 다양한 관광 프로그램을 창출, 이른바 6차 산업으로 날개 짓 하고 있다.
사천시는 지난 2월 참다래 명품화 사업이 농촌진흥청 지역농업 특성화 공모사업으로 선정됨에 따라, 2013~2014년 2년에 걸쳐 참다래 생산을 위한 기반을 조성하고 다양한 콘텐츠 개발에 역량을 모으고 있다.
참다래 명품화를 위한 1차년도 사업으로, 시는 올해 총 2억7,400만원을 투입해 참다래 농가에 병충해 무인 방제시설과 관수시설 설비 공사에 이어, 녹비작물파쇄기·꽃가루 수정기·EM배양기를 지원하는 등 기반조성사업에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 또 6차 사업의 첫 단초를 위한 스토리텔링 동영상을 한창 제작 중이다.
내년에는 올해 진행된 사업성과를 분석해 선택과 집중 투자를 하고, 참다래에 스토리를 담아 다양한 문화콘텐츠를 개발 육성해 농촌 체험 관광객 수를 늘린다는 방침이다.
주요 사업 내용으로는 ▲참다래에 다량 함유된 폴리페놀 성분의 항산화물질 이야기 개발 ▲사천 다래와인 대중화 선도▲폐 터널을 활용한 와인갤러리 홍보 등이다.
시 관계자는 “지역 특산품인 참다래를 활용해 생산과 가공, 외식, 농촌체험관광이 결합된 ‘6차 산업’으로 추진해 부가가치를 더욱 높일 것으로 기대 한다”고 말했다.

2013년 08월 22일 11시 13분 / 종합

Copyright (c) 1999 사천신문 Co. All rights reserved.

이전 기사 보기 홈으로 다음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