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자치행정 경제/정보 사회 문화 농어업 교육 환경 스포츠
 
 
 
  봉화칼럼
국민연금 내야 하나, 말아야 하나?
국민연금 제도개선 논쟁이 핫 이슈다. 정부는 재정계산 자료에 따른 연금제도 개선을 위한 공청회다, 국민대토론회다, 바쁘게 움직이고 있다. 국민연금 개혁에 관한 기사가 심심치 ...... 봉화칼럼 전체 리스트 보기
 
 
남일대 해수욕장 개장준비 마무리

  천혜의 자연경관과 깨끗한 수질로 여름 피서지로 주목 받고 있는 서부경남의 유일한 남일대 해수욕장이 오는 7월 1일 개장한다.
시는 주차장에 화단을 조성하고 재포장과 세족장 설치, 안내간판정비 등 피서객 편의시설을 단장해 개장 준비를 마무리해 놓고 피서객 안전과 종합적인 운영을 위해 해양경찰서와 소방서, 상가번영회 등 유관기관 관계자 회의를 지난 24일 개최하고 안전대책과 바가지요금 근절 등 종합적인 운영에 전력을 다하고 있다.
삼천포항 동쪽에 있는 남일대 해수욕장은 신라말 고운 최치원 선생이 이곳을 지나다가 경치에 반해 “남쪽에서 가장 빼어난 경치를 가진 곳”이라고 하여 명명된 것으로 코끼리 바위와 조개껍질 모래로 예로부터 부녀자들이 모래찜질을 하던 휴양지로 널리 알려져 다른 해수욕장보다 특이하다.
남일대 해수욕장은 오는 7월 1일 개장하여 8월 22일까지 53일간 운영되며, 개장기간 중인 7월 22일부터 2일간 바다영화제가 열리고 7월 30일에는 해변가요제가 개최되는 등 다양한 이벤트행사로 관광객과 피서객에게 볼거리를 제공할 계획이며, 동해안 해수욕장에서만 볼 수 있었던 에코라인이 최근 남일대 해수욕장에도 설치되어 올 여름에는 피서객들에게 새로운 볼거리와 체험거리로 각광 받을 것으로 충분하다.
시는 주5일 근무, 휴가철로 인해 여름 피서철에는 아름다운 남쪽바다를 찾는 관광객이 급증할 것으로 예상하고 편의시설 정비와 함께 상가번영회와 공동으로 바가지요금 안받기 결의대회를 갖고 협정요금을 정하는 등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바가지요금 근절에 앞장서기로 했다.
한편, 남일대 해수욕장 주변에는 코끼리 바위로 향하는 산책로와 서편 현수교를 지나면 신향마을에서 해안변 산책로 테크가 조성되어 있으며, 체육공원과 호텔, 찜질방 등 새로운 편의 시설이 있어 즐거움을 만끽할 수 있고 한려수도의 아름다운 해양경관과 남해안의 싱싱한 먹거리를 함께할 수 있다는 점에서 관광객과 피서객으로부터 각광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자료제공 : 사천시

2011년 06월 30일 12시 06분 / 종합

Copyright (c) 1999 사천신문 Co. All rights reserved.

이전 기사 보기 홈으로 다음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