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자치행정 경제/정보 사회 문화 농어업 교육 환경 스포츠
 
 
 
  봉화칼럼
당뇨발은 어떻게 관리하고 치료하나요?
● 당뇨발이란? 당뇨병을 가진 환자의 발(하지)부위에 나타나는 만성 창상으로 당뇨족, 당뇨병성족부궤양, 혹은 당뇨성 창상이라고도 한다. 발 혈관의 순환장애, 말초신경질환, 부분적 ...... 봉화칼럼 전체 리스트 보기
 
 
한국항공우주산업 보잉과 대규모 수출 계약 체결

  한국항공우주산업㈜(KAI)는“B787 등 보잉의 주요 여객기와 AH-64E(아파치 헬기) 등에 대한 기체부품 공급 등 보잉과 1조2천억원 규모의 수출 계약을 체결했다.”고 지난 22일 발표했다.
이번 계약에 따라 KAI는 B737 꼬리날개 구조물(Empennage)과 B777 주날개와 조종면을 연결하는 기체구조물(FLE: Fixed Leading Edge), B787 후방 동체 내부구조물(PBH:Pivot Bulkhead) 등 기체 주요부품을 2024년까지 보잉에 공급하게 된다.
B737과 B777은 단·중거리와 장거리를 대표하는 세계적인 베스트셀러 여객기이며 B787은 일명 꿈의 비행기(Dreamliner)라 불리는 최첨단 비행기로 모두 보잉의 대표 기종들이다.
또한 전 세계 아파치 헬기 동체를 독점 생산하고 있는 KAI는 계약 기간 및 물량을 증대시켜 2016년까지 공급하기로 하는 약 1,300억원 규모의 계약을 지난 18일 체결했다.
KAI는 작년 약 1조3천억원 규모의 에어버스 A320 날개하부구조물 공급 계약을 체결한데 이어 지난달 약 4천억원 규모의 A321 동체구조물 수출 계약을 잇달아 성사시키며 안정적인 사업 구조를 강화해 나가고 있다.
KAI는 세계 항공산업의 패러다임이 미주, 유럽 중심에서 한국 등 기술력과 사업관리 능력을 갖춘 업체로 이전되고 있는 기회를 적극 활용하여 국내 항공산업이 도약할 수 있는 계기로 만든다는 계획이다.
한편 KAI와 보잉은 전략적 협력관계 강화와 사업 물량 확대를 위한 CoE(최고전문생산업체 : Center of Excellence) MOU도 체결했다고 밝혔다.
KAI는 이번 MOU 체결을 통해 향후 1조원 이상의 추가 수주가 가능하며 2017년까지 대 보잉 매출액이 현재의 두배 이상 증가할 것으로 전망했다.
2010년에 이어 KAI는 19일(미국 서부시간 18일) 보잉으로부터 ‘올해의 최우수 사업 파트너’(supplier of Year 2012) 상을 수상했다.
이번 상은 ‘주요 부품(Major structure)’ 부문상으로 기체구조물 제작 업체 중 최고의 실적을 올린 업체에게 수여되는 상이다. KAI는 지난 2010년 ‘실적 향상(Pathfinder : 사업수행에 있어 뛰어난 실적 향상을 나타낸 업체)’ 부문상을 수상하였다.
보잉의 잭 하우스(Jack House) 부사장은 “KAI와 같은 협력업체 덕분에 고객들에게 가격 경쟁력이 우수하고 품질과 서비스 수준이 높은 제품을 제공하고 있다.”며 “보잉은 리스크 관리를 위해 글로벌 공급망을 확장하고 있으며, 고객들에게 최상의 서비스와 최고의 제품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KAI는 “2년 이라는 짧은 기간 내 보잉의 최우수 사업 파트너로 재선정된 것은 전례가 없다.”며 “11,000여개의 협력업체 중 주요 핵심파트너로 인정받았다는 점에서 의의가 크다. 향후 수주활동에도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생각한다.”고 말했다.
현재 KAI는 B737/747/ 767/777/787 등 보잉이 생산하는 거의 모든 민항기는 물론 F-15, P-8, A-10. AH-64D 등 군용항공기에도 기체 부품을 제작, 공급하고 있다.

2013년 04월 25일 11시 30분 / 종합

Copyright (c) 1999 사천신문 Co. All rights reserved.

이전 기사 보기 홈으로 다음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