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자치행정 경제/정보 사회 문화 농어업 교육 환경 스포츠
 
 
 
  봉화칼럼
척추 건강을 위해 앉을 땐 등을 제대로 펴자
앉는 자세를 바꿔야 건강해진다는 내용을 주제로 다리 꼬고 앉는 자세의 문제점과 해결책을 지난 시간에 다루어보았다. 이때 다리를 꼰 것이 골반만 틀어지게 했다면 반대편으로 꼬는 ...... 봉화칼럼 전체 리스트 보기
 
 
사천시 공동주택 보급 확대 LH, 2022년까지 선인리에 4천여세대 공급

  사천시는 항공우주산업 육성의 결실을 인구증대로 연결시키고, ‘인구 20만 강소도시 건설’이라는 비전을 현실로 만들기 위해 올해 본격적인 주택공급 정책 마련에 집중하고 있다.
시는 올해 상반기 준공 예정인 종포일반산업단지와 사업승인 등 본격 추진을 앞둔 국가항공산업단지 및 송포첨단산업단지 조성, 항공MRO사업 추진 등으로 인구유입에 대비하여 주택공급의 필요성이 증가하고 있는 실정이다.
이에 따라 ‘인구 20만 강소도시 건설’에 필요한 사회기반시설을 차질 없이 진행 중에 있으며, 한국토지주택공사(LH)와 연계하여 사천읍 선인리 일원에 공공택지지구로 51만2844㎡를 개발하여 공동주택과 단독주택을 포함한 4천여 세대를 공급할 계획이다. 이 계획에는 초등학교와 중학교, 공원 등 공공시설과 상업시설도 배치할 예정이다.
또한 한국항공우주산업(KAI) 입구 사남유천지구에 2천여 세대가 착공하여 현재 공사중에 있다.
아울러 최근 민간 사업자들의 사전 개발 검토가 많은 정동면 예수리 일대 100만㎡를 사업 행위자가 도로, 상·하수도, 폐기물처리 등 기반시설 설치비용을 부담하는 내용의 ‘기반시설 부담구역’으로 지정하기 위한 행정절차를 진행 중에 있으며, 이 구역이 정비되면 예수지구, 침곡지구, 대곡지구, 기업형임대주택 등 8천여 세대 규모의 정주 여건을 조성하게 된다.
동지역은 구역사 주변과 동서금동, 용강동 일대에 2천여 세대를 공급할 수 있도록 하고, 시청중심으로 용현택지지구안의 공동주택부지 등 4개 구역에 4천여 세대를 건립할 수 있는 기반을 조성하고 있다.
한편 시 관계자는 “이러한 주택공급 계획은 총 2만여 세대를 공급하는 규모로 차질 없이 추진하는 한편, 시민들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교육과 문화, 의료시설 등 주거 인프라가 잘 조화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취재 : 이동호 편집이사
4000news@naver.com

2017년 01월 19일 11시 13분 / 정치

Copyright (c) 1999 사천신문 Co. All rights reserved.

이전 기사 보기 홈으로 다음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