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자치행정 경제/정보 사회 문화 농어업 교육 환경 스포츠
 
 
 
  봉화칼럼
울릉도를 다녀와서
말로만 들어왔던 경상북도 울릉도에 드디어 왔구나! 망망대해바다 가운데 서 있는 느낌이다. 이리가도 바다, 저리가도 바다다. 한번 해가 뜨면 하루종일 하늘 가운데 꼼짝 않고 떠 있는 ...... 봉화칼럼 전체 리스트 보기
 
 
KAI, 사천과 Fly Together 따뜻한 나눔 릴레이 행사 가져

  유난히 빠른 추위가 찾아온 올해, 한국항공우주산업㈜과 협력회사들이 지역사회에 따뜻한 나눔을 실천하고 있다.
KAI는 지난 16일, “회사와 임직원, 협력회사 등이 모금한 6억2,470만원을 사천시 ‘희망나눔 4000 이웃사랑’에 기탁했다”고 밝혔다.
이날 하성용 사장과 정상욱 노조위원장 등 KAI 임직원들과 정해영 포렉스 대표(제조분과위원회 위원장)는 사천 시청을 방문하여 송도근 시장을 만나 성금을 기탁하고 전달식을 가졌다.
KAI가 기탁한 성금은 독거노인과 소년소녀 등 지역 소외계층 약 600여 가구에 지원될 예정이다.
이번 성금은 KAI 출연금과 임직원들의 기부, 국내 협력회사들의 모금으로 마련됐다.
KAI 임직원들은 지역 나눔에 대한 관심과 참여확대를 위해 사랑의 릴레이 행사를 단계적으로 진행해 왔다. 나눔카페를 통해 임직원들이 직접 만든 커피와 과자를 판매하여 생긴 수익금 전체와 자발적으로 모금한 현금과 마일리지(KAI 임직원들이 헌혈, 협업 등을 통해 적립한 점수) 등을 합해 모두 6,950만원을 기부했다.
임직원들의 뜨거운 열기에 당초 매칭그랜트(임직원이 내는 기부금만큼 기업도 후원하는 방법)를 계획했던 회사도 5억원을 쾌척하는 통근 기부로 뜻을 더했고 국내 59개 협력회사들도 5,520만원을 기부하며 동참했다.
이날 전달식에 참석한 하성용 사장은 “그동안 KAI의 발전을 위해 많은 지원을 아끼지 않은 사천시민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KAI는 지역 대표기업으로서 사천과 함께 성장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KAI는 연말 신애원, 장애인종합복지관, 행복한집, 삼소원, 합심원 등 지역 복지시설 위문도 추가 실시할 계획이다.
KAI는 이번 성금기탁 외에도 지역사회를 중심으로 한 사회공헌활동을 꾸준히 펼치고 있다.
사내 봉사 동호회인 ‘다솜봉사단’은 합심원과 복지원 등 지역 복지시설을 방문하여 위문공연을 벌이고 있으며 ‘사천 외국인 노동자 및 다문화 가정 한마당 축제’에도 참여하고 있다. 풍물동호회 ‘민예’도 재능기부를 통해 위문 공연이 필요한 곳이면 어디든 달려가고 있다.
등산동호회인 소리개와 노동조합을 중심으로 하는 ‘사랑의 연탄나누기’행사는 6년째 진행되고 있으며 기술정보실은 임직원들이 기증한 도서 2,100여권을 지역사회에 전달하며 나눔을 실천하고 있다.
또한 신입사원들을 대상으로 연수 기간 중 지역 복지시설에 대한 시설봉사를 지원하게 하여 KAI가 지역사회와 함께 발전, 공생하는 일원임을 가르치고 있다.

2014년 12월 18일 12시 23분 / 종합

Copyright (c) 1999 사천신문 Co. All rights reserved.

이전 기사 보기 홈으로 다음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