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자치행정 경제/정보 사회 문화 농어업 교육 환경 스포츠
 
 
 
  봉화칼럼
사천 항공MRO사업의 명운
요즘 연일 언론 매체를 통하여 인천공항에서 항공MRO사업 추진을 위하여 인천 국제 공항공사법 일부개정 법률안 발의를 두고 사천시민들은 앞으로 향방을 걱정하면서 분통을 터뜨리고 ...... 봉화칼럼 전체 리스트 보기
 
 
태양광 발전설비 보급 올해부터 아파트로 확대

올해부터 태양광 발전설비 대여사업 대상이 단독주택에서 공동주택(아파트)으로 확대되고 사업 규모도 대폭 늘어난다.
산업통상자원부는 올해 아파트를 포함해 5,000가구에 태양광 발전설비를 신규로 보급하는 것을 내용으로 하는 ‘2015년도 태양광 대여사업계획'을 지난 10일 발표했다.
태양광 대여사업은 대여사업자가 가정주택에 태양광 발전설비를 설치하고 유지보수까지 책임지는 민간 중심의 태양광발전 보급 사업이다. 사업 첫해인 지난해에는 단독주택 2,006가구에 태양광 발전설비가 설치됐고 올해부터 대상을 대폭 늘리겠다는 게 계획의 골자다.
이는 지난해 사업에서 총 7.2GWh의 전력을 생산해 2억2,600만원의 전기료 절감 효과를 거둔 것으로 추산되는데다 해당 가구당 연간 평균 11만3,000원의 전기료를 아낀 것으로 집계된 데 따른 것이다. 정부는 매년 사업 규모를 매년 늘려 오는 2017년까지 총 2만5,000가구에 태양광 발전설비를 보급할 계획이다.
산업부에 따르면 특히 주택 소유자는 초기 비용 부담 없이 태양광 발전설비를 설치한 뒤 절약한 전기료로 매월 대여료를 지불하면 된다. 반면 대여사업자는 대여료 수입과 여분의 생산 전력을 신재생에너지를 일정량 이상 공급할 의무가 있는 발전회사에 판매해 거둔 수입으로 투자금 회수가 가능하다.
그동안 정부는 태양광 발전 보급을 위해 보조금을 지급해오다 지난해부터 대여사업으로 전환해 별도 예산 없이 태양광 발전을 보급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
한편 올해 사업은 이달 중 대여사업자를 공개 모집한 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 사업 참여를 원하는 사업자는 12일부터 20일까지 에너지관리공단 신재생에너지센터(nrbpm.kemco.or.kr)로 신청하면 된다.

2015년 03월 12일 11시 01분 / 경제

Copyright (c) 1999 사천신문 Co. All rights reserved.

이전 기사 보기 홈으로 다음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