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자치행정 경제/정보 사회 문화 농어업 교육 환경 스포츠
 
 
 
  봉화칼럼
최송량 시인 시비 제막
지난 5월30일 삼천포 노산공원에 최송량 시인의 시비가 세워졌다. 이에 시비 건립에 깊이 관여한 필자는 그간의 과정을 정리하고 기록해 둘 필요를 느꼈다. 사천 지역에 사는 문인이나 ...... 봉화칼럼 전체 리스트 보기
 
 
환절기 약용버섯 차로 면역력 강화

농촌진흥청은 기온차가 큰 환절기에 면역 체계 강화를 돕는 동충하초, 영지, 상황 등 약용버섯 차를 지난 6일 추천했다.
동충하초는 감기 등 상기도 감염예방 효과가 탁월하다. 기능성 지표 물질인 코디세핀이 많아 면역력을 높이고, 노화 억제, 피로 해소를 돕는다.
영지에는 고분자 다당류인 베타글루칸(β-glucan)이 들어 있어 면역 증강에 도움을 주며 항암 효능도 있다고 알려져 있다.
상황도 면역 기능을 높인다. 천연 항암제라 할 만큼 항암 효능이 뛰어나며 항산화 활성이 높아 노화를 막는다는 보고도 있다.
버섯을 차로 마시려면 동충하초 5g, 영지 100g, 상황 35g에 물을 각각 4ℓ, 1.5ℓ, 1.5ℓ 넣고 20~30분 동안 끓인다. 재탕(2번), 삼탕(3번) 끓여 마셔도 좋다.
끓이고 남은 동충하초는 잘게 잘라 죽이나 밥에 넣어 활용한다. 상황과 영지는 말린 뒤 천에 싸서 입욕제로 쓰면 피부 미용에 도움이 된다.
농진청 관계자는 “약용버섯은 면역력 강화와 항산화에 관한 유용성분이 들어 있어 차로 즐기면 환절기에 건강관리에 많은 도움이 될 것이다”고 말했다.

2019년 10월 10일 10시 47분 / 농어업

Copyright (c) 1999 사천신문 Co. All rights reserved.

이전 기사 보기 홈으로 다음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