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자치행정 경제/정보 사회 문화 농어업 교육 환경 스포츠
 
 
 
  봉화칼럼
겨울철 난방용품 안전하게 사용하기
겨울은 다른 계절에 비해 습도가 낮고 건조하기에 많은 화재가 발생하는 계절이다. 그리고 찬 바람이 불고 기온이 급하강하면서 아파트, 주택 등에서는 각종 난방용품 사용이 많을 것이다 ...... 봉화칼럼 전체 리스트 보기
 
 
지방 최대규모 ‘가고파 민속전시 경매장’오픈

  마산에 지방 최대 규모의 종합예술품 전문 경매장인 ‘가고파 민속 전시 경매장’이 지난 20일 첫 경매를 갖고 문을 열었다.
가고파 민속전시 경매장은 한국수석전문인협회 감사를 5년째 맡고 있는 임용근(56) 대표와 지역의 문화예술품 전문 동호인들로 구성된 25여명의 전문위원들이 출자해 설립했다.
경매장은 마산시 상남동 용마고등학교 맞은편이며 부지 2300㎡에 대형 주차장까지 겸비하고 있다.
경매품은 고미술품과 민속품, 민속공예품, 수석, 그림, 도자기, 목물 등 종합예술품을 취급하며 매주 토·일요일 오전 11시부터 시작한다. 일반인 누구나 참여 할 수 있으며, 또 소장하고 있는 물품을 경매를 통해 판매할 수도 있다.
경매 소요시간은 1점당 2~3분이며 가격은 1만원부터 시작해 높은 가격을 제시한 사람에게 낙찰된다.
임 대표는 “문화예술품들의 진위 논란으로 정통성을 잃고 있는 시점에 지방에도 철저한 감정을 바탕으로 신뢰를 줄 수 있는 장이 필요하다”며 “경매를 통한 자율경쟁으로 우리 민족의 숨결이 느껴지는 예술품들에 대한 가치를 더 높이게 할 것”이라고 말했다.
가고파 민속전시 경매장은 우리 민속예술품들이 평가절하된 원인을 진위 확인에 대한 불신에 있다고 판단하고, 경매사에 한국고미술협회 정회원이면서 경남다도회 감사를 맡고 있는 정성호씨와 25명의 전문위원을 감정위원으로 구성했다. 진위와 관련한 문제가 발생할 경우 100% 전액 환불을 보장한다.

2010년 02월 25일 12시 06분 / 문화

Copyright (c) 1999 사천신문 Co. All rights reserved.

이전 기사 보기 홈으로 다음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