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자치행정 경제/정보 사회 문화 농어업 교육 환경 스포츠
 
 
 
  봉화칼럼
신뢰와 존경으로 아름다운 세상을
요즘 언론 매체에는 머릿속에 다 담을 수 없을 정도로 비리 관련 이슈가 많이 나옵니다. 깨끗하고 모범이 되어야 할 일부 지도층에서 모락모락 피어오르는 혼탁한 이야기를 들을 때마다 ...... 봉화칼럼 전체 리스트 보기
 
 
세계식량가격지수 5개월 연속 상승

세계 식량 가격이 올해 들어 5개월 연속 상승세를 보였다.
농림축산식품부는 유엔식량농업기구(FAO)를 인용해 지난달 세계식량가격지수가 172.4포인트를 기록하며 올 초부터 5개월 연속 상승했다고 지난 10일 밝혔다.
지난달 세계식량가격지수는 전월(170.3포인트)보다 1.2% 상승했으며 작년 같은 달보다는 2.0% 하락했다.
세계식량가격지수는 올 초부터 꾸준히 상승해 지난달 지수가 지난해 6월 이후 가장 높은 수준에 도달했다.
세계식량가격지수는 FAO가 곡물, 유지류, 육류, 유제품, 설탕 등 5개 품목군을 대상으로 국제 가격 동향을 모니터링해 매달 발표하는 지수다.
지난달에는 유제품과 곡물, 육류가 상승했으며 유지와 설탕이 하락했다.
치즈 가격 급등으로 유제품은 올 초 대비 24.2% 상승하면서 5년 만에 최고치에 근접했다.
미국의 옥수수 생산량 감소 전망에 옥수수 가격이 급등하면서 곡물은 전월보다 1.4% 상승한 162.3포인트를 기록했다.
아프리카돼지열병 영향으로 동아시아 지역에서 돼지고기 생산이 줄고 수입이 늘면서 돼지고기 가격이 지속적으로 상승함에 따라 육류도 170.2포인트로 전월보다 0.3% 올랐다.
유지류는 팜유 가격 하락에 1.1% 떨어진 127.4포인트를 나타냈다.
또 설탕도 설탕 최대 생산국인 인도의 생산량 증가에 따라 3.2% 하락한 176.0포인트를 기록했다.

2019년 06월 13일 10시 35분 / 경제

Copyright (c) 1999 사천신문 Co. All rights reserved.

이전 기사 보기 홈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