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자치행정 경제/정보 사회 문화 농어업 교육 환경 스포츠
 
 
 
  봉화칼럼
공천제도의 개혁 없인 깨끗한 정치는 공염불
최근 정치판을 보면 그야말로 거짓말대회를 하고 있는 듯하다.조선 왕조의 쇠퇴를 몰고 왔던 당파싸움을 보는 듯 한 느낌마저 든다. 자신들의 안위만을 생각하는 가장 이기적인 집단으로 ...... 봉화칼럼 전체 리스트 보기
 
 
식중독 예방을 위한 김밥 전문 취급 업소 위생 점검 실시

  사천시가 최근 타 시·군에서 살모넬라균으로 인한 식중독 사고가 잇따라 발생함에 따라 지난 6일부터 관내 김밥 전문 취급 업소에 대한 전수 점검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시는 관내 분식 취급 업소 및 프랜차이즈 형태의 김밥 전문 취급 업소 38개소를 대상으로 위생 점검과 함께 코로나19 방역수칙 등을 점검할 예정이다.
주요 점검내용은 △식품 등의 위생적인 취급에 관한 기준 준수 여부 △조리시설 위생적 관리 여부 △유통기한 이 경과된 원재료의 사용·보관 여부 △이물 방지를 위한 시설 관리 여부 등이다.
또, ATP 측정기를 활용해 칼, 도마, 행주, 위생장갑 등의 오염도를 측정해 기준에 미달한 업소에 대해서는 현장에서 조리기구의 오염 방지를 위한 지도를 실시한다.
특히, 이번 위생 점검에서는 무작위로 김밥 조리 판매업소 3곳의 김밥을 수거해 경상남도보건환경연구원에 의뢰할 예정이다.
한편, 살모넬라균 감염은 오염된 음식을 먹거나 균에 감염된 동물, 주변 환경 접촉 등으로 발생하는데, 급성장염을 일으켜 발열, 복통, 설사 등의 증상이 나타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살모넬라균에 노출된 달걀, 우유, 육류와 그 가공품이 주요 감염원이며, 식품을 상온에서 오래 방치하거나 달걀 껍데기를 만진 손을 씻지 않고 다른 음식을 만졌을 때 감염될 수 있다.
살모넬라균을 방지하기 위해서는 섭씨 60도에서는 10분 이상, 70도 이상에서는 1~2분 정도 가열해야 한다. 살모넬라균이 일으키는 대표적인 질병이 장티푸스다.
김성일 보건위생과장은 “식중독 예방을 위해 시민들이 안전한 먹거리를 이용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점검을 강화해 식중독 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2021년 09월 09일 10시 21분 / 정치

Copyright (c) 1999 사천신문 Co. All rights reserved.

이전 기사 보기 홈으로 다음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