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자치행정 경제/정보 사회 문화 농어업 교육 환경 스포츠
 
 
 
  봉화칼럼
겨울철 난방용품 안전하게 사용하기
겨울은 다른 계절에 비해 습도가 낮고 건조하기에 많은 화재가 발생하는 계절이다. 그리고 찬 바람이 불고 기온이 급하강하면서 아파트, 주택 등에서는 각종 난방용품 사용이 많을 것이다 ...... 봉화칼럼 전체 리스트 보기
 
 
사천의 ‘발효명장’ 문경희 세프

  코로나19의 장기화와 환경오염 등으로 인해 건강한 먹거리 찾기에 많은 사람들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특히 건강한 먹거리 중에서도 제대로 된 음식을 오랜기간 보존해가며 가족들의 건강지킴이 역할까지 해주는 발효식품들의 개발에 대한 연구가 활발한 가운데 사천에서 ‘발효명장’의 칭호를 받은 주인공이 있어 관심을 받고 있다.
지난 8월 24일 (사)한국문화산업 진흥원은 사천에서 복요리 음식점을 경영하고 있는 문경희세프에게 ‘발효명장’이란 상을 수여했다. 대통령령과 자격기본법 제17조에 따라 명인의 칭호가 붙여졌는데 문경희씨는 발효의 장인으로 인정을 받았다.
건강한 먹거리를 만들기 위한 30여년간의 연구가 빛을 발하게 된 것이다.
문경희 명장은 자신만의 먹거리를 연구하며 묵묵히 살아왔다고 겸연쩍어 한다.
그동안 지역에서 음식문화를 통한 사천시 알리기에 많은 시간들을 보내온 문경희 명장은 건강한 먹거리를 찾기 위한 부단한 노력으로 오늘의 영광을 안게 되었다.
<관련기사 4면>
전통발효 식품을 직접 손으로 빚어 필요한 사람들에게 건강을 되찾게 해 주는 역할에서부터 암 및 성인병, 미세먼지, 인스턴트 식품에 길들여진 불균형한 영양섭취로 인한 현대인들의 인체 이상증후군 등에 맞는 식단을 만드는데 많은 노력을 해 온 결과물이다.
특히 미생물과 더불어 자연 속 전통발효 기술력을 바탕으로 소비자들의 건강도우미로 이름을 알리고 있는 문경희 명장은 전통발효음식 만들기에 자신을 녹였다.
그것은 인공조미료를 가급적 쓰지 않고 가능한 모든 재료를 자연에서 찾고 자연을 담은 재료를 통해 음식 맛을 내고자 노력했기 때문이다.
한마디로 맛도 중요하지만 건강을 담았다고 볼 수 있다.
정천권 기자 ckjung8226@naver.com

2022년 11월 24일 10시 11분 / 종합

Copyright (c) 1999 사천신문 Co. All rights reserved.

이전 기사 보기 홈으로 다음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