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자치행정 경제/정보 사회 문화 농어업 교육 환경 스포츠
 
 
 
  봉화칼럼
사천 항공MRO사업의 명운
요즘 연일 언론 매체를 통하여 인천공항에서 항공MRO사업 추진을 위하여 인천 국제 공항공사법 일부개정 법률안 발의를 두고 사천시민들은 앞으로 향방을 걱정하면서 분통을 터뜨리고 ...... 봉화칼럼 전체 리스트 보기
 
 
중국 구이저우성(貴州城) 안순시(安順市) 무역 교류단 사천시 방문

  중국 구이저우(貴州城) 안순시(安順市) 무역 교류단이 지난 12일 사천시를 방문했다.
중국 귀주성 중서부에 위치한 구이저우성 지급시인 안순시 무역교류단 일행 8명(꿔웨이이 안순시 부시장 등)은 12일 하루 일정으로 첨단항공산업도시로 부상하고 있는 사천시를 방문하여 공동의 번영과 관심사 그리고 미래산업인 항공산업에 대한 상호투자유치 등에 대해 의견을 교환 했다.
중국 안순시는 사천시와 마찬가지로 수려한 천혜의 관광자원을 보유하고 있고 특히 동양 최대의 황귀수 폭포가 있는 것은 물론 무인전투기의 생산공장을 보유하고 있는 최첨단 공업도시로서 중국내에서도 향후 발전가능성이 가장 큰 도시로 알려져 있다.
이번 방문은 우리나라 유일의 항공기 완제품과 전투기를 생산하는 국내최대 항공 산업체인 KAI가 소재하고 있고 최근 항공산업의 집적화를 위해 정부에서 국가항공산업단지를 지정하는 등 항공산업발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는 점을 간파하고 사천시 항공 산업을 직접 눈으로 보고 가겠다는 안순시의 요청에 의해 이루어지게 되었다.
특히, 사천시와 중국 안순시가 공통으로 지향하는 부분인 항공산업과 케이블카 등 관광개발과 연계한 공동의 발전지향점을 찾아보겠다는 것이 이들이 사천시를 방문한 가장 큰 이유라고 전했다.
이들 방문단은 송도근 사천시장 및 간부 공무원을 만나 항공산업과 관련한 상호 투자유치 전망에 대해 심도 있게 의논하고 나아가 사천바다케이블카설치에 따른 중국 관광객들의 사천 관광을 위해 케이블카가 완성되면 사천공항이 소재하고 있는 사천시에 전세기 취항도 적극 검토해 보고 싶다는 의향을 전하기도 했다.
사천시에서는 오후 2시에 시청 회의실에서 중국 교류단과 환영인사 겸 영접을 하고 사천시 현황소개와 항공산업과 케이블카설치사업 등에 대해 상세하게 설명 했으며, KAI방문과 항공우주박물관, 에비에이션센터 그리고 사천첨단항공우주과학관을 견학했다.

2015년 03월 19일 10시 34분 / 정치

Copyright (c) 1999 사천신문 Co. All rights reserved.

이전 기사 보기 홈으로 다음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