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자치행정 경제/정보 사회 문화 농어업 교육 환경 스포츠
 
 
 
  봉화칼럼
일자리 창출! 경제통계통합조사와 함께 합니다
2017년 4월 실업률 4.2%로 2000년 이후 최고치를 갱신했고, 청년실업률은 11.2%로 외환위기(‘98년 4월, 11.8%)이후 최고 수준를 기록했다. 이렇게 어려운 현실 속에서 출범한 새정부는 ...... 봉화칼럼 전체 리스트 보기
 
 
사천호국공원 봉안각 준공 참배객 편의 증진

  사천시는 순국선열과 호국영령들의 위패를 모시고 있는 봉안각을 새로 준공했다.
시는 지난 6월 6일 제62회 현충일을 맞아 현충일 추념식 식전행사로 사천호국공원 봉안각 준공식을 개최하여 현충일의 의미를 더했다.
이날 준공식에는 송도근 사천시장, 국가유공자 및 유족 등 600여명이 참석하였으며 경과보고, 감사패증정, 테이프 커팅순으로 진행되었다.
2010년에 건립된 기존 봉안각은 둥근 형태로 성인 2~3명만 들어갈 수 있는 매우 협소한 공간으로써, 참배의 어려움으로 인해 그동안 국가유공자와 유족들이 참배하면서 많은 불편을 감내 해 오고 있었다.
이에 시는 작년 4월 호국공원 재정비 방침을 결정하고 대전 현충원과 전국 각지에 있는 봉안각 벤치마킹을 시작으로 사업에 착수하여 작년 연말에 봉안각 건축을 위한 차도를 개설하였다.
이후 봉안각 건축 실시설계를 거친 뒤 올해 2월 본격적으로 공사를 시행하여 총공사비 5억 5천여만원을 투입하여 위패제작과 봉안각 등 주변 공사를 5월 말에 완공하였다.
봉안각은 건축 연면적 99.84㎡로, 일반적인 정방형의 건물 형태가 아닌 충혼탑 및 주변 환경과 가장 잘 어울리는 두동의 호선형의 건축물로 설계되었으며, 전통적이고 현대적인 감각이 동시에 느껴질 수 있도록 조벽돌과 징크, 콘크리트 판넬 등의 재질을 함께 사용하였다.
그리고 외부 음향시스템을 설치하여 참배객들이 참배할시 묵념곡이 흘러 나올 수 있게 하여 참배의 격을 높이고 편리성을 더했다.
시는 또한 봉안각 신축과 더불어 기존 나무 위패가 탈색과 변형 등 노후되어 국가를 위해 희생한 분들에 대한 위패로서는 존엄성이 떨어져 1,492위의 검정색 오석 위패로 전부 교체하였다.
또 사천시는 6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봉안각 준공을 기념하기 위해 6월 1일부터 6월 20일까지 사천호국공원을 찾아 참배하는 시민들을 대상으로 참배 이벤트를 실시하고 있다.
신축된 봉안각이 보이는 충혼탑 참배 사진을 시 담당자 메일(gns3004@korea.kr)로 송부하면 추첨을 통해 5만원 상당의 문화상품권을 지급할 예정이다.
한편 사천시는 국가를 위해 희생한 관내 국가유공자들과 유족들의 정당한 보상을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6.25참전유공자에게는 월 20만원, 월남참전유공자와 전몰군경유족에게는 월 8만원씩 분기별로 명예수당을 지급하고 있다. 또한 올해 3월에는 사천시에 소재한 대한치과와 협약식을 맺어 관내 국가유공자들의 치과 무료 진료를 실시하고 있는 등 다양한 보훈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이번 사천호국공원 봉안각 준공으로 국가유공자와 유족들이 조금 더 나은 환경에서 참배를 하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관내 보훈가족들을 위해 다양한 사업을 펼쳐 그 분들의 희생에 보답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취재 : 이동호 편집이사
4000news@naver.com

2017년 06월 15일 11시 22분 / 사회

Copyright (c) 1999 사천신문 Co. All rights reserved.

홈으로 다음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