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자치행정 경제/정보 사회 문화 농어업 교육 환경 스포츠
 
 
 
  봉화칼럼
옛 추억을 회상하며... 〈지천명에 쓰다〉
제1편 제9장 고등학교 1학년이던 그해 겨울방학 기간에는 많이 떨어진 학업성적을 올려 보려고 책을 붙들고 있어도 집중이 되질 않아 바닷가를 자주 찾곤 했던 기억이 난다. 사춘기가 ...... 봉화칼럼 전체 리스트 보기
 
 
사천시립도서관 명물 사서로봇 로미 등장

  사천시립도서관을 대표하는 새로운 인기명물이 탄생해 화제다.
화제의 주인공은 사서로봇 ‘로미’. ‘로미’는 지난 2003년부터 시행하고 있는 고향사랑기부제로 모아진 고향사랑기금으로 구입한 자율주행 스마트 로봇이다. 고향사랑기금 첫 사업이다.
가족 힐링 복합문화공간인 사천시립도서관이 우주항공 중심도시에 걸맞은 미래형 도서관으로서 첨단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개관 당시부터 사서로봇 ‘로미’를 도입한 것.
‘로미’는 도서관을 방문한 어린이들은 물론 학부모들에게까지 폭발적인 관심을 받고 있다. 얼굴 한 번 보려고 밤새워 줄을 서는 아이돌에 버금가는 인기다.
인기비결은 1m 50cm의 아담한 키에 귀여운 외모이다. 가로 45cm, 세로 60cm, 몸무게 50kg으로 슬림하고 날씬하다.
더구나, 로미는 도서를 검색하고 도서 위치를 안내하는 역할은 물론 대출과 반납까지 가능할 정도로 매우 똑똑하다.
어린이들과 장애인들을 위해 음성지원이 되는데, 한국어, 영어는 기본이고 일본어 등 다른 외국어도 가능하다.
그리고, 자동적으로 장애물을 인지하고, 부딪히지 않도록 스스로 피해서 다닌다.
특히, 로미의 얼굴 LCD에는 상황에 맞는 다양한 감정이 표현되고, 문구도 표출된다. 마치 어린이들과 이야기를 나누는 듯하다.
이뿐만 아니라 다양한 모드로 사진을 찍어서 메일로 보내주는 ‘로미’의 사진촬영 서비스는 ‘한 번도 안 해본 사람은 있지만, 한 번만 해본 사람은 없다’는 말을 실감케 한다.
‘로미’는 사천시립도서관 2층 유아자료실에서 만날 수 있다.
박동식 시장은 “사서로봇 로미의 활약으로 어린이, 고령자, 장애인 등 사회적 약자의 이용 편의 측면에서 효율성이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정천권 기자 ckjung8226@naver.com

2024년 07월 04일 10시 20분 / 종합

Copyright (c) 1999 사천신문 Co. All rights reserved.

홈으로 다음 기사 보기